한국수필작가회
 
latest post | member list | registration of this day | search center
 
ID
PASS
자동 로그인
아이디 패스워드 찾기
회원에 가입하세요, 클릭

| 작가회 신입회원 가입 안내 |

신간 소개
동인지 출간 목록
회원 작품집 출간
문학상 수상 기록표
추천 사이트
예술 작품 감상
에세이 100편 고전 수필
국내 산문 해외 산문

오늘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수
최고 방문자수
방문자수 누계

한국동인지문학관 바로 가기
한국수필가협회 바로 가기
 
  지공무사(至公無私) /한문희
  글쓴이 : 변영희 날짜 : 17-01-13 09:23     조회 : 1078    
지공무사(至公無私)

오직 지극히 공평하여 사사로움이 없는 마음으로
 당당히 빛나는 하늘 화창한 태양 아래 서라.
 
惟以至公無私 立於光天和日
유이지공무사 입어광천화일

- 최한기(崔漢綺, 1803~1877) 『인정(人政)』 권15 「선인문(選人門)」二, 「고험(考驗)」
 
 해설
  『인정(人政)』 「선인(選人)」은 주로 관리의 선발과 임용, 평가에 관한 내용을 다루고 있다. ‘고험’은 일반적으로 ‘신중히 생각하여 조사하다’란 뜻이나, 여기서는 ‘실상에 부합하는 공정한 평가’를 뜻한다. 공무를 보는 사람들에 대한 혜강(惠岡) 최한기의 고언(苦言)이다. 혜강의 글은 이렇다.
 
  “단지 자기 한 마음의 좋아하는 것으로 자기와 다른 것은 버리고 같은 것은 취하며, 또 더러운 풍속이 숭상하는 바에 따라 거기에 거슬리는 것은 버리고 합하는 것만 취하게 된다면, 일시적인 고정(考定)이 비록 아무런 해가 없을 듯하지만, 크게는 정치의 체통이 무너지고 작게는 현우(賢愚)가 구분되지 못한다. 왜 그런가? 인재를 고험하는 것은 국가가 다스려지느냐 다스려지지 못하느냐를 고험하는 것이지, 한 개인의 영고(榮枯)를 위하여 고험하는 것이 아니다. 이 뜻을 들어 고험하면, 권세도 겁날 것 없고 원망과 허물도 고려할 것이 없다. 그러니 오직 지극히 공평하여 사사로움이 없는 마음으로, 당당히 빛나는 하늘 화창한 태양 아래 서야 하는 것이다.

[只以一心所好。捨異取同。又以汙俗所尙。去違收合。一時考定。雖若無害。其於大而治軆壞損。小而賢愚未辨。何哉。人器考驗。乃國政治不治之考驗。非爲一人榮枯之考驗。擧斯義而考驗。則權勢不足畏。怨尤不足恤。惟以至公無私。立於光天和日。]”
 
  관리의 선발과 평가는 늘 신중하고 공정해야 한다. 잘못된 관리의 선발은 그 폐해가 고스란히 백성들에게 돌아가기 때문이다. 그렇기에 혜강은 또 같은 책에서, 백성들이 바라는 정치와 바라지 않는 정치를 비교하여 이렇게 적었다. “백성들은 누구나 조정에 어질고 뛰어난 인재가 등용되기를 바란다. 아둔하고 약삭빠른 자들이 등용되는 것을 원치 않는다.”
 
  조선 후기의 혼란스러운 정치 현실 속에서, 혜강이 측인(測人), 교인(敎人), 선인(選人), 용인(用人)으로 인사(人事) 문제를 망라한 『인정』을 저술한 까닭은 무엇일까? 어쩌면 올바른 인사 행정을 통한 인도 정치(人道政治)의 이상을 꿈꾼 것은 아닐까. 『인정』은 일종의 정치 교과서였던 셈이다. 정치의 본령은 안민(安民)이고, 안민의 요체는 용인에 달려 있다. 이 이치는 한 번도 바뀐 적이 없다.

출처 - 고전산책


고전 수필
게시물 114
No Title Name Date Hit
114 서목에 대하여/부유섭 변영희 17.11.27 929
113 애장가(愛藏家)의 서벽(書癖)/부유섭 변영희 17.10.16 1022
112 총명함과 어리숙함 / 이규옥 변영희 17.10.05 943
111 노주쌍충(奴主雙忠) - 신분을 초월한 옛 사람의 전… 변영희 17.08.30 903
110 외정(外征)과 내치(內治) /한문희 변영희 17.08.24 819
109 여관이라는 이름의 집 /최두현 변영희 17.07.31 887
108 단장지애(斷腸之哀) /박수밀 변영희 17.06.19 913
107 나의 어머니 /朴壽密 변영희 17.05.01 977
106 황사비와 구언전지(求言傳旨) /정출헌 변영희 17.04.10 923
105 마흔 아홉, 늙어감에 대하여/朴壽密 변영희 17.03.13 1016
104 지공무사(至公無私) /한문희 변영희 17.01.13 1079
103 태종과 부엉이/김진옥 변영희 16.12.26 1178
102 허균이 세운 공공도서관/조운찬 변영희 16.11.28 1023
101 실사구시 /조운찬 변영희 16.05.23 1648
100 소소한 에티켓 /조운찬 변영희 16.04.12 1193
99 토정 이지함의 진짜 비결 /조운찬번역 변영희 16.03.18 1238
98 밤나무의 대기만성 /선종순 변영희 16.03.07 1421
97 사자가 토끼를 잡는 법/조운찬 변영희 16.01.29 1415
96 백성들 모르게/선종순 변영희 16.01.29 1193
95 만나지 않는 교유/김진옥 변영희 16.01.11 1403
 1  2  3  4  5  6  
 
한국수필작가회 http://www.essay.or.kr 사무국 이메일 master@essay.or.kr 사이트 관리자 이메일 hipen@naver.com